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사망1위' 폐암 국가암검진 7월부터 시행
서울  °C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19일sat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 문학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책] 나는 멋쟁이 (전자책)

등록날짜 [ 2019년04월08일 21시40분 ]


나는 멋쟁이 
이용부 시집 (전자책) / 한국문학방송 刊

 

  어느덧 나뭇가지를 부벼대며 울며 봄이 오는 소리를 기다린다. 아직 봄은 저만치 있는데 기다리는 마음은 한 가닥의 희망 때문이 아닐까 싶다. 
  전자시집을 내면서 독자들로 하여금 흥미로운 글이 얼마나 있을까?
  주고받는 정보는 주로 글과 문학과 인터넷의 세계에서 볼 수 있다.
  전철이나 길을 가다보면 누가 오는 줄도 모르고 열심히 스마트 폰을 보며 말한다. 
  언제부터인가 현대인들은 글과 스마트포노이드(smartphonoid)의 노예가 되었다.
  시를 쓰고 읽는 것은 때로는 가슴에 고동을 치며 감동을 울리지만 자극을 주기도 한다.
  시를 쓴다는 것은 누구를 위해서가 아니라 자신을 위하는 쓰는 것이다.
  우리는 인공지능의 시대에 살고 있다. 출판기념을 한지 어느덧 10여 년이 흘렀다.
  전자 시집을 내려고 이곳저곳 돌아다니며 검색하였다. 
  이제 로봇이 시를 쓴다면 어떠한 시가 나올까?  참 흥미롭지 않는가?
  언젠가 국제펜클럽 한국본부의 서울시민과의 대화에 문학기행을 하면서 있었던 일이다.
  나는 그때 손해일 시인을 만나 이야기할 기회가 있었다.
   “나는 시집이 발간한 것이 얼마 없다”고 그에게 말했다. 그는 말한다.
  시집을 많이 내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한 권을 발간하더라도 제대로 내면 그 값어치는 값진 것이라고 말한다. 대학에서 강의를 하면서도 가끔은 한편의 시를 낭송하고 시작한다.
  그럴 때마다 학생들은 환호성을 지르며 또 다른 면도 있었구나 하는 반응을 보인다.
  그럴 때 마다 보람을 느꼈다.
  국제펜클럽한국본부 김경식 시인이 진행하는 서울시민과의 대화에 문학기행을 오랜 기간을 듣고 배우면서 문인들의 작품세계를 더 깊게 알 수 있었다. 그들의 삶은 대체로 가난하면서도 청빈한 삶을 살았다. 
  그에게 듣는 문학탐방은 문학기행의 익살스러움은 말할 수 없이 재미있었다.
  가끔은 살아있는 고인들의 집터와 묘를 탐방하면서 후손들의 고증을 듣기도 하였다.
  우리는 지금 20세기에서 21세기로 넘어가면서 문인들은 어떻게 변화될까 생각만 하여도 흥미롭다. 글쟁이들도 어찌 스트레스가 없겠는가. 
  명작에는 우리의 사상과 생활이 담겨 있다. 인도의 유명한 정치가이며 사상가였던 ‘네루’가 ‘히말라야산맥’으로 여행을 떠난 일이 있었다.
  그때 그가 가장 중요 한 것은 글 쓰는 일과 책 읽는 것이었다. ‘올 더스 헉슬리’의 ‘목적과 수단’, ‘버트런드 러셀’의 ‘평화에의 길’, ‘죤 두이’의 ‘진리의 탐구’, J.R. ‘사람의 말’, 그리고 ‘레비인’의 철학 등이었다. 우리는 인공지능시대에 살며 인터넷과 글 쓰는 일과 책을 떠나서는 살 수 없다. 우리는 이 시대에 문인들은 문학 작품을 어떻게 써야 할 것인가 고민할 때가 되지 않았을까? 
― <머리말> 



      - 차    례 -   

서문 
서시 

 

제1부 설레는 소리
때늦은 후회 
내 삶의 단 한 사람, 그대 
봄이 오는 소리 
사랑엔 약이 없을까? 
그리움으로 물드는 날 
목쉰 개구리 
우리 집 황금강아지 
님 마중 나간다 
나는 멋쟁이 
4월이 오면 
인생은 아름다운 예술 
친구야 
행복한 선물 
첫눈 
취침 중 
이따금 아주 이따금 
어느 백수의 과로사 
희망의 봄 

 

제2부 보고 싶은 소리
십자가 
설레는 봄 
봄날의 여심 
그 날 
아침 
孝(효) 
인공지능 
초여름 밤 
낙엽 
눈물방울 
멋진 사람 
낭만의 휴가 
눈꽃축제 
청양의 봄 
젊은 오빠 
오랜 진통 
초지일관 
그대들과 함께라면 
기도 
오빠 
기다림 

 

제3부 자연의 소리
겨울길목 
폭풍 후 태양 
사랑에 폭 빠지다 
화해의 눈물 
그대는 내게 희망입니다 
아들의 그리움 
숲속 길 
호박덩굴 
평화를 기다리며 
그리움이 물드는 날 
에스컬레이터 
어느 날 버지니아의 멋진 하루 

 

제4부 삶의 소리
카톡 
가을밤 사랑 
행복 
편안한 얼굴 
아쉬움 
겨울밤 사랑 
산나물 
외기러기 
벚꽃 개화 
미인 
보리 
지구 온난화 
대공원 
방문 
그대 얼굴 

 

제5부 사랑의 소리
사랑 
추억 
오지섬 축제 
새벽을 연다 
대보름달 
종달새 
딸부자 
메아리 
까치 
보고 싶은 그대 
악성 댓글 
한가로운 오후 한때 
황사테러 
서해바다축제 
봄소식 
물 먹는 하마 
닥터 피쉬(Doctorfish) 
늦가을 
왜 이럴까 
잉태 
유럽여행 
추억 
살아있는 예술 
기류 변화 
유럽의 조상들 
버킹엄궁 
나 그대를 사랑해도 될까요 
카페 
(축시) 영원한 거목이어라!! 

 

제6부 꿈 보따리
당신이 내 곁에 있어 행복합니다 
아버지를 닮아가겠습니다 
To Dad 
아버지! 존경합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아버님께 

 

 

[2019.04.05 발행. 177쪽. 정가 5천원(전자책)]

※ 이 책은 콘텐츠몰.com 에서 바로 구매 및 열람이 가능합니다. 콘텐츠몰 바로가기(클릭)

◑ 전자책 미리보기(클릭)

 

올려 0 내려 0
에디터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책] 집념의 뿌리 (전자책) (2019-04-08 21:41:59)
[책] 사색의 오솔길 (전자책) (2019-04-08 21:39:3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