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사망1위' 폐암 국가암검진 7월부터 시행
서울  °C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2일tue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서 최근 3년간 폐지 줍는 노인 19명 교통사고 사망

경찰, 폐지수집 노인에 안전·방한용품 나눠줘
등록날짜 [ 2019년11월08일 08시48분 ]

서울지방경찰청은 6일 오후 구로구에 있는 사단법인 '함께하는 사랑밭' 강당에서 보행 중 교통사고를 당할 가능성이 큰 폐지수집 노인에게 안전·방한용품을 나눠주는 '반짝반짝 캠페인'을 가졌다.

 

서울지방경찰청은 최근 3년간 폐지수집 어르신이 작업 중 차에 치여 사망한 사례가 많은 지역의 관할 경찰서 7곳을 선정했다.

 

이들 경찰서는 관내 폐지수집 업체를 찾아 야광 밧줄(단디바)과 안전 조끼, 방한용 장갑·담요 등을 전달했다.

한편 서울에서 2016∼2018년 3년간 발생한 폐지수집 노인의 교통사고 사망 사고는 총 19건에 달했다. 올해 들어 현재까지는 3명이 사망했다.

 

최근인 올해 7월 29일 서초구 예술의전당 주변에서는 레미콘에 치인 70세 폐지수집 남성이 숨졌다.

김종보 서울지방경찰청 교통지도부장은 "앞으로 폐지수집 어르신을 포함한 보행자의 사망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채홍길 기자>

 

올려 0 내려 0
채홍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택시기사 고령화 문제, 더 이상 늦춰선 안된다” (2019-11-07 10:38:3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