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詩쿵](제125회) '입'
서울  °C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9월25일fri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건설/주택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황금도시 신라의 ‘금교’가 ‘황금 대교’로 되살아나다

황성동·현곡 나원리 연결, 폭 20m 연장 370m 대형교량 연내 착공 추진
등록날짜 [ 2020년07월29일 15시43분 ]


 

경주시가 기존 현곡 지역의 교통난 해소와 지역 균형 개발을 위해 추진 중인 가칭 ‘제2 금장교’ 건설사업이 실시설계 등 착공을 위한 사전절차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어 감에 따라 경주의 문화적 전통과 현대적 이미지를 적절히 반영한 교량 명칭을 선정하는 절차를 진행했다.

 

지난 4월 27일부터 5월 11일까지 보름여 간 진행된 교량 명칭 공모에는 총 317건이 접수되어 시민들의 많은 높은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접수된 명칭 안들에 대한 예비심사를 거친 후 지난 22일에 ‘경주시 지명위원회’ 상정했고, 그 결과 ‘황금대교(黃金大橋)’가 의결·선정됐다. 추후 경상북도지명위원회와 국가지명위원회 등 절차를 거치면 공식 명칭으로써 최종 결정이 나게 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황금 대교’는 황성동과 금장리(현곡면)를 연결한다는 의미이며, 골든시티 경주(신라)의 명성 부활, 삼국유사에서 언급된 ‘금교’라는 명칭 되살림 등 다양한 의견과 문헌 자료 확인 등을 통해 의결된 명칭”이라며, “천년의 역사를 함축해 황금과 같이 빛나는 새로운 역사를 열어 갈 지역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경주시 황성동과 현곡면 나원리를 연결하는 폭 20미터, 연장 370m의 대형교량인 ‘황금 대교’는 총사업비 410억 원으로 추진 중이며, 연내 착공 목표로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정선규 기자>

http://seoultoday.kr/jsg

서울오늘신문.com

 

 
올려 0 내려 0
정선규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아유경제_부동산] 경기도 ‘빈집정비사업’… 임대주택ㆍ공동시설로 재구성 (2020-07-30 17:32:16)
개봉동에 공공임대아파트 건립 (2020-06-08 17:20:24)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