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詩쿵](제129회) '말을 때리는 사람들'
서울  °C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31일sat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합천군의 명물 '핑크뮬리'

등록날짜 [ 2020년09월28일 08시43분 ]


 

이색적이고 신비로운

그 이름도 생소한 핑크뮬리

 

군락(群落)으로 토(吐)해내는

솜사탕 같은 포근한 자태

사랑스런 핑크빛 향연이

시선을 황홀하게 달구고

 

투명한 가을햇살 아래

하늘거리는 분홍빛 파도

아름다운 풍광이 몽환적(夢幻的)이다.

 

핑크빛 숨결의 분위기에

고조(高調)되는 감흥(感興)은

풍선처럼 부풀어 올라

세상사 고뇌(苦惱)를 걷어내네.

 

끈질긴 생명력

눈부신 색상에 담긴

고백이라는 핑크빛 꽃말은

달콤한 행복의 빛이었다.

소산 문재학 <핑크뮬리> 전문

 

합천군 황강 변에 대규모로 조성되어 있는 핑크뮬리 공원은 탐방로가 많아 관람이 편리하다. 물론 입장료는 무료이다.

 


 

올려 0 내려 0
문재학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詩쿵](제125회) '수선화에게' (2020-09-29 18:42:35)
[詩쿵](제125회) '입' (2020-09-23 22:15:3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