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강릉 왕산면 오봉저수지의 봄 풍경
서울  °C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4월16일fri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민의힘 “국회의원 투기 전수조사 해보자...與 먼저해야”

與 부동산 전수조사 제안에 "그래 한번 해보자" 응수
등록날짜 [ 2021년03월11일 19시59분 ]

▲국민의힘 '문재인정부 땅투기게이트 진상조사 특별위원회' 위원들이 11일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토부과 LH 중심의 신도시, 택지 개발 정책을 전면 재조정할 것을 요구하는 성명을 발표 후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헌승, 권성동, 곽상도, 서범수 의원.

 

국민의힘은 11일 더불어민주당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 투기 사태와 관련해 국회의원 부동산 전수조사를 제안한 것에 대해 "한번 해보자"고 응수했다.

 

앞서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대표 직무대행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진행된 정책조정회의에서 "국회의원 300명 전원에 대한 국회 차원의 부동산 전수조사를 국민의힘과 국회의장에게 제안한다"고 밝혔다.

 

이에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비상대책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한번 해보죠, 뭐. 300명 다"라고 응답했다.

 

국민의힘 최다선인 5선 조경태 의원도 페이스북을 통해 "신도시 땅 투기 사건, 국민신뢰 회복위해 여야 정치인 모두 전수 조사대상에 포함하고 국회 국정조사 실시하라"고 밝혔다.

 

조 의원은 "정부합동특별수사단에서는 국토부공무원과 LH 직원들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겠다고 밝히고 있지만, 더 이상 조사대상을 특정하는 것은 의미가 없어졌다"며 "청와대를 비롯한 주요 행정 기관과 여야 정치인 모두를 전수조사 대상에 포함시킬 것을 촉구한다"고 전했다.

 

다만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4·7 보궐선거 서울선거대책위원회 발대식 직후 기자들과 만나 "못할 건 없지만 민주당의 국회의원 전수 제안은 좀 뜬금없다"며 "부동산 투기는 개발정보를 가진 지방자치단체체장, 지방의원들의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자신들(민주당)부터 전수조사하면 될 것이지 왜 우리 당을 끌고 들어가는지 의도가 의심스럽다"고 전했다.

 

이어 "피할 생각은 없지만 민주당 의원들, 민주당 소속 지자체장, 지방의원들 전수조사를 먼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국민의힘 문재인정부 땅투기게이트 진상조사 특별위원장인 권성동 의원도 오전 특위 기자회견 직후 "민주당에서 뜬금없이 여야 국회의원 전수조사를 제의했는데 저희도 동의한다. 특위는 전수조사를 수용하겠다"면서도 여야 전수조사를 하자고 제안한 의도에 대해서는 물타기라고 비판했다.

 

그는 "과연 전수조사 의도가 과연 순수한 것인가, 아니면 여권 인사만 계속해서 나오니 물타기를 하는 것인가"라며 "의도 자체가 순수하지 못하고 물타기를 하는 것 같다"고 지적했다.

 

특위도 성명서를 통해 "여당인 민주당이 말로만 전수조사를 한다면서 셀프조사로 사건을 덮는 동안, 이미 다수의 민주당 인사들의 투기 의혹이 제기됐다"며 "양이원영, 김경만, 양향자 등 민주당 현역 국회의원 3명을 비롯해, 시·도의원들의 본인과 가족 투기 의혹이 줄줄이 이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국민의힘은 또 국회의원 전수조사를 넘어 문재인 대통령의 가족, 청와대 행정관까지 포함하는 전면조사를 정부에 촉구했다.

 

권 의원은 "오늘 청와대 비서관급 이상 직계 존비속 조사 결과를 발표한다는 예고를 받았는데 청와대 비서관급 이상이 몇 명 안 된다"며 "400명 이상 되는 청와대 행정관들은 실무자라 투기행위를 안 했다는 보장이 없다. 청와대에서 행정관도 전부 전수조사할 것을 요구한다"고 전했다.

 

이어 "LH뿐 아니라 지자체, 지방도시공사 등 개발을 다루는 모든 공적 영역에서 투기의 먹이사슬 생태계가 드러나고 있는 만큼, 더 이상 이번 사태를 단순히 LH투기로 축소해서는 안 된다. 성역 없는 전면 재조사를 요구한다"고 전했다.

 

특위 위원인 곽상도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 가족들도 전부 부동산으로 돈 벌고 있다"며 문 대통령의 경남 양산 농지 매입 관련 의혹, 문 대통령 아들 갭투자 시세 차익 의혹 등을 거론했다.

 

<채홍길 기자>

올려 0 내려 0
채홍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로역 증축·개량사업과 보행접근성 향상 간담회’ 개최 (2021-03-17 13:34:25)
오세훈 후보, 구로구 방문 “서남권 랜드마크로 육성" (2021-03-07 20:16:1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