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한국의 역, 추억의 역, 그리운 역
서울  °C
로그인 .
2022년09월27일tue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자치행정·의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로구, 개봉1동 주택가 ‘스마트 우회전 알림이’ 신설

운전자, 보행자용 알림패널 및 로고젝터 등
등록날짜 [ 2021년12월20일 11시51분 ]


 

구로구가 개봉1동 주택가에 ‘스마트 우회전 알림이’를 신설했다.

구는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스마트기술을 활용한 교통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며 “그 일환으로 교통안전 시설물 설치가 어려운 개봉1동 거성푸르뫼아파트 인근 지하차도에 ‘스마트 우회전 알림이’를 설치했다”고 20일 밝혔다.

 

거성푸르뫼아파트 인근 지하차도(개봉1동 60-83)는 보행자와 통행 차량이 많지만 시야 확보가 되지 않아 교통사고 발생 위험이 있었다.

 

이에 구로구는 운전자와 보행자가 서로를 확인해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스마트 우회전 알림이’를 설치했다.

 

스마트 우회전 알림이는 운전자, 보행자용 알림패널과 로고젝터 등의 장비로 구성된다. 알림 패널은 LED표지판과 음성 안내를 통해 굴다리 진입 차량에는 보행자의 존재를, 보행자에게는 차량의 접근 상황을 알림으로써 주의력을 높여 교통사고를 예방한다.

 

로고젝터는 ‘차량 접근 중’이라는 문구를 바닥에 비춰 보행자들이 야간에도 쉽게 차량 접근 상황을 인지할 수 있게 돕는다.

 

김수한 스마트도시과장은 “신호등이 없는 횡단보도나 이면도로 등 교통안전 시설물이 미흡한 지역을 대상으로 ‘스마트 알림이’를 계속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며 “앞으로도 첨단기술을 활용한 스마트행정으로 더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구로구는 지난 2018년 고척중·구일중을 시작으로 구일초·오류남초·동구로초 등 12곳에서 ‘스마트 교차로 알림이’를 운영 중이다. 교통상황을 실시간으로 측정, 표출해 운전자와 보행자에게 알려주는 시설물이다.

 

미래초·고산초·세곡초 등 7곳에서는 횡단보도 우회전 진입 차량으로 인한 교통사고를 예방하는 ‘스마트 우회전 알림이’를 가동하고 있다.

 

내년에도 교차로 알림이 3개, 우회전 알림이 1개를 추가 구축할 계획이다.

 

<채홍길 기자>

올려 0 내려 0
채홍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로구, 2022년도 적십자 회비 집중 모금 (2021-12-22 19:53:52)
구로구, 스마트팜센터서 키운 작물 어려운 이웃에 전달 (2021-12-16 19:49:29)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