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도시·건축디자인 혁신으로 서울을 바꾼다
서울  °C
로그인 .
2024년06월15일sat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자치행정·의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울시, 내년 어르신일자리 8만9000개 만든다

구로구도 올해보다 17% 늘어난 4천278명
등록날짜 [ 2023년11월13일 16시53분 ]

서울시가 내년에 어르신일자리 8만9천개를 만든다.


시는 어르신들의 소득 보전과 사회 참여를 통해 안정적 노후 생활을 지원하기 위해 맞춤형 공공일자리를 제공하는 어르신일자리, 사회활동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어르신들의 일자리만큼은 챙긴다는 기조 아래 역대 최다인 8만9000개 일자리를 제공하고, 어르신일자리 활동비도 6년 만에 인상한다.

 

올해 공익활동(월 30시간 기준)은 27만원이었는데 29만원을 인상한다. 사회서비스형(월 60시간)도 59만4000원에서 내년엔 63만4000원으로 오른다.

 

내년에는 올해 대비 어르신일자리 수를 역대 최대 폭인 1만3258개(17.5%) 늘리며, 특히 사회서비스형 일자리를 67.8%로 대폭 늘린다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사회서비스형 어르신일자리사업은 어르신들의 경력·역량을 활용해 사회적 도움이 필요한 영역(지역사회 돌봄, 안전 관련 등)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일자리다. 국민생활시설 점검, 소방시설 안전 점검, 취약계층 가스안전관리 등 다양한 영역에서 추진되고 있다.

 

이수연 서울시 복지정책실장은 “전국 어르신일자리 100만 시대를 맞아 어르신의 사회 참여 증진을 위한 서울시의 역할 또한 커지고 있다”며 “어르신 일자리의 양적·질적 확대를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로구는 내년에 어르신일자리를 올해보다 661명(17%) 늘어난 4천278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한다.

올해 공익활동형 2천886명, 사회서비스형 344명, 시장형 289명, 취업알선형 112명 등 총 3천631명에서 내년에는 공익활동형 3천260명, 사회서비스형 572명, 시장형 572명, 취업알선형 116명이다.

 

내년 어르신일자리에 소요되는 예산도 올해 보다 35% 42억8천565만원이 늘어난 176억 4천300만원(국비 30%, 시비 35%, 구비 35%)으로 짜여졌다.

구로구는 내년 어르신일자리 참여자를 올해 12월중에 모집해 내년 1월1월부터 진행할 예정이다.

 

<김유권 기자>

올려 0 내려 0
김유권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로구, 직원 대상‘적극행정 역량 강화 교육’실시 (2023-11-16 16:52:45)
구로구 “고시ㆍ공고 게시판도 스마트하게” (2023-11-10 13:43:23)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