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도시·건축디자인 혁신으로 서울을 바꾼다
서울  °C
로그인 .
2024년02월26일mon


____________ seoultoday.kr | 서울오늘신문.com
한국문학방송 협력
티커뉴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따뜻한 겨울나기’동참 … 15년간 기부‘천사’

등록날짜 [ 2023년11월23일 09시19분 ]

가리봉동 홍병순씨... 새벽인력시장서 음료 봉사도

매년 200~300만원 성금 “기부하는 날 가장 행복”

 

▲홍병순씨가 지난 22일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200만원을 구로구에 전달했다.<사진 왼쪽부터 황의삼 일자리지원과장, 홍병순씨, 장창희 협치정책보좌관> “어렸을 때 너무 배고프고 가난하게 살아서, 크면 배고픈 사람을 도와야겠다고 생각한 게 계기가 됐어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구로구에 꾸준히 성금을 기부하는 ‘기부 천사’가 있다.

 

주인공은 바로 홍병순(72세)씨다. 그는 남구로역에 위치한 새벽인력시장에서 저소득 건설 일용직 근로자들에게 음료를 나눠 주는 등 따뜻한 봉사활동을 해오다 구로구가 시행하는 새벽인력시장 지원사업의 기간제 근로자로 20년 가까이 근무하고 있다. 현재 가리봉동 경로당 회장이기도 하다.

 

홍병순 씨는 구로구에 15년이 넘게 매년 200~300만원의 성금을 기부해왔고 올해도 어김없이 기부의 뜻을 밝혔다.

 

지난 22일 오전 구로구청 일자리지원과 사무실에서 기부금 전달식이 열렸다. 홍병순 씨는 “이렇게 기부하는 날이 제일 행복하고 즐겁다”며 “건강해서 일을 할 수 있다는게 고마울 뿐”이라고 말했다.

 

황의삼 일자리지원과장은 “이렇게 한결같이 기부를 실천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라며 “감사드리고 도움이 필요한 곳에 잘 쓰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채홍길 기자>

 

올려 0 내려 0
채홍길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로4동 ‘사랑의 김장나눔’ 행사 열려 (2023-11-28 09:52:28)
“인구 절벽, 나라망한다” 인식, 문인•연예인 등 적극 나선다 (2023-11-20 14:56:53)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현재접속자